마음 나누기Home > 게시판 > 마음 나누기

자ː우리 마음나누기

건강한 성장과 힐링이 있는 이야기를 나눕니다

슬픔은 억압의 대상이 아니라, 허락의 대상입니다.

이경은l2019-06-11l 조회수 143




... 우리는 슬픔에 빠져 있을 때 누군가로부터 위로받고 싶어합니다. 함께 공유하고 처리하는 과정이 필요합니다. 그게 본질입니다. 여러분의 친구가 상실을 경험하고 슬픔에  빠져 있다면 여러분은 어떻게 하겠습니까? 그 슬픔을 제대로 바라보고 진정으로 슬퍼할 수 있또록 도울 것입니다.

.. 내 감정은 미안한 것이 아닙니다. 슬픔을 느끼고 표현하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입니다. ... 모든 감정은 없애거나 강압하거나, 극복할 대상이 아니라 느끼고 경험해야 할 대상입니다.
.. 슬픔은 고통스럽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슬픔을 억압하거나 느끼지 않으려고 노력합니다. 때로는 슬픔을 강압적으로 느껴야 한다고 정반대의 억압을 합니다. 하지만 오히려 슬픔을 느끼고 보듬는 방법을 배워야 합니다. 슬픔은 나의 삶에 아주 중요한 사람이나 대상이 있음을 알도록 도와주고, 그와 관계를 맺는 방법을 알려 주기 때문입니다.
..슬픔을 허락하고 다른 감정도 함께 느낄 수 있는 것은 인간이 생존하고 더 잘 살아가기 위한 방법을 배우는 것과 같습니다.

                                                                                                               [아파도 아프다 하지 못하면] 중에서

온라인 상담예약

미리 온라인을 통해 시간을 정하고 방문하는 경우 바로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별도 회원 가입 없이 서울대학교 포털 계정으로 로그인)

상담예약 포털로그인
포털계정 로그인

서울대학교 포털(mySNU)계정이 있는 사용자만 로그인할 수 있습니다.

아래에 서울대학교 포털 SNU ID와 비밀번호를 입력한 후 로그인 버튼을 클릭하세요.
SNU ID/비밀번호가 기억나지 않을 경우 http://my.snu.ac.kr에서 확인하세요

"SNU ID 또는 비밀번호"가 정확하지 않습니다.
보안코드가 정확하지 않습니다. 보안코드를 다시 입력하십시오.